본문 바로가기

낚시와 여행

민서랑 둘이 강릉 경포대로 일출 여행 3 - 삶은 의미를 새겨 넣는 긴 여정 민서랑 둘이 강릉 경포대로 일출 여행 3 - 삶은 의미를 새겨 넣는 긴 여정
민서랑 둘이 강릉 경포대로 일출 여행 2 - 삶은 의미를 새겨 넣는 긴 여정 민서랑 둘이 강릉 경포대로 일출 여행 2 - 삶은 의미를 새겨 넣는 긴 여정
민서랑 둘이 강릉 경포대로 일출 여행 1 - 삶은 의미를 새겨 넣는 긴 여정 민서랑 둘이 강릉 경포대로 일출 여행 1 - 삶은 의미를 새겨 넣는 긴 여정
2016년 1월 31일 경포대 일출과 대관령 양떼목장 무슨 바람이 불었나, 아니면 바다가 불렀나 ? 갑자기 훌쩍 떠나고 싶은 날, 아들과 둘이서 바다로 간다. 경포대에서 하룻 밤 자고 일출을 보았다.대관령 양떼 목장을 구경했는데, 2008년에 본 보더콜리가 아직도 있고 같이 놀이를 약간했다.주문진 들러서 쥐포와 마른 오징어를 사가지고 청주로 이동.
따로따로 그러나 모여서서 친구모임으로 포항 죽도시장 방문 만남은 언제나 즐겁다. 아주 웃음이 바다를 이룬다. 친구는 늘 그런가 보다.포항 칠포 해수욕장 근처 펜션을 잡고 서울역에서 KTX 를 타고 내려갔다. 물회 한 접시 하고 저녘 먹거리를 위해 포항 죽도 시장으로 갔다. 
용인 고초골 저수지 빙어낚시 겨울 낚시의 꽃은 빙어낚시다. 추위를 무릅쓰고 얼음구멍을 뚫고 구더기를 끼워 내리면 가녀린 손맛에 빙어를 구경할 수 있는 즐거움이 기다린다.오늘은 용인 고초골 저수지로 빙어낚시를 간다. 입어료가 인당 5,000원. 전날 삼겹살, 어묵, 막걸리로 장을 보고 민서랑 출동~ 회사 동료들과 즐겁게 먹고 온날. 낚시는 무슨 사진에 빙어는 옆에 조사님이 아주 많이 잡으신거고, 우리는 갈겨니 한마리로 만족.줄줄이 먹고, 쿼드롭터 날리고..
날마다 회사로 여행을 떠나는 기분 양재동, 도곡동을 거쳐 판교 테크노 밸리 까지. 긴 여정.집을 나와 서울 외곽 순환도로를 타고 터널을 두 개 지나고, 판교에서 분당으로 나와 회사에 도착할때까지의여정은 하나의 여행이다.금방 다시 돌아오도록 짜여진 여행. 아무리 밝아도 터널은 터널일뿐...
2014년 우리집 액자에 들어갈 내용 인내하고,또 인내하고,끊임없이 인내하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