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과천 소식

그레이스 호텔 지하 화난포차, 화난치킨, 점심부페 6,000원, 가성비 갑




점심시간에 고민하지 않는 편이다. 어디를 가서 무엇을 먹고 이런 선택의 문제를 말이다. 같은 사무실에 창업자 분께서 지하 화난치킨이 점심에는 부페를 한다고 해서 혼자 가봤다. 저녁에 치맥하러 몇 번 와 본 곳이다. 


홀은 넓었다. 한쪽에 점심식사를 위한 식단이 차려져 있다. 고기반찬이 2가지나 되었다. 원하는 만큼 날라다 먹는데 요즈음은 식탐이 늘어나 많이 자제하고 있다. 라면과 양은냄비도 준비되어 있는 걸 보니 원하는 사람은 직접 해 먹어도 되지 싶다.


주변 직장인들이 많이 이용하는데 1시가 되어 별로 없다. 점심 부페 영업시간은 11시 부터 2시까지 라고 했다. 가격은 6,000원 인데 푸짐하고 맜있다. 자주 올 것같은 예감이 든다. 사무실에 있게되면 말이다.


장소 : 과천시 그레이스호텔 지하 화난치킨, 화난포차

가격 : 6,000원

영업시간 : 오전 11시~오후 2시, 나머지 시간은 호프집, 치킨집, 포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