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개발자의 서재

창업가의 브랜딩 - 브랜드가 필요한 이유




한 100 페이지 정도가 남았다. 시내 맛집을 검색한다. 동성회관을 찾아준다. 도가니탕이 유명하지만 갈비탕도 맜있다고 한다. 책을 들고 나간다. 갈비탕을 시키고 책을 본다. 식사를 하고 전화국 뒷 건물의 #오로라카페 로 간다. 점심시간이 지나서 아무도 없다. 아이스 커피를 시키고 책을 읽는다. 끝까지 다 보고 나간다고 마음을 잡는다. 사진도 몇 장 찍고 지겨울 때는 스마트 폰을 보기도 하고 결국 다 본다. 사무실로 돌아온다. 이럴 때 기분 좋다.


모든 일이 브랜드다. 모든 생각, 모든 활동이 자신인데 브랜드 아닌 일들이 어디 있단 말인가? 지금처럼 개인의 브랜드나 개인의 아이덴티티가 각광받는 시대는 일찌기 없었다. 디지털의 발달이 만들었다. 스타트업에게 브랜드의 중요성을 알려주고 브랜드를 갖추라고 한다.


브랜드가 필요한 이유는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널리 알리고, 누군가의 행동을 바꾸고, 좋은 영향을 끼치며, 세상에 긍적적인 메세지를 던져 세상을 변화시키는 강력한 힘을 가졌기 때문이다. 에필로그 마지막 말이 좋다. "늘 그렇든 모든 것들이 '덕분'이다. 늘 그렇듯 모든 것들이 고맙다."


앞뒤가 같은 이름 우승우 저. #창업가의브랜딩 #스타트업의브랜드전략10 #스토리를만드는방법 #브랜드를시작하기전체크리스트10가지 #소프트박스 #소프트웨어교육 #softbox















더욱 좋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

이 글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